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사이트맵

Thank you!
See you next year!

제 1회 PIPFF를 빛내주신 모든 관객분들과
영화인 여러분께 감사드립니다!

Program

제1회 평창남북평화영화제의 다양한 출품작을 확인하세요.

개막작

새/Bird

1992년작 <새>는 일본이 제작비 1억 원을 투자하고 북한의 스태프와 배우들이 참여해 만든 작품이다. 당시 제5회 동경국제영화제 ‘아시아 수작 영화주간’에 상영된 이 작품은 북한의 작가 림종상이 1990년 『조선문학』 3월호에 발표한 소설 「쇠찌르러기」를 원작으로 하고 있다. 6.25 전쟁 때 헤어져 남과 북에서 각각 조류학자로 활동하던 부자가 조류 연구를 위해 날려 보낸 새로 인해 서로의 생사를 확인하게 된다는 내용을 담고 있으며, 조류학자 원홍구, 원병오 박사 부자의 실화를 바탕으로 북한과 일본 올 로케이션으로 이루어져, 아직 훼손되지 않은 채 남아있는 북한의 아름다운 자연환경과 저어새 같은 희귀 조류의 모습 등 볼거리가 풍부한 아름다운 작품이기도 하다. 체제선전을 목적으로 하는 통일영화로 분류되면서도 드물게 정치적 색채를 띠지 않고 있는 영화인 <새>는, 갈라진 남과 북을 상징하는 두 부자의 애절한 상봉 스토리를 중심으로 분단과 이산에 대한 휴머니즘적인 접근이 돋보인다. 아버지 윤 박사 역에 북한 최초의 극 영화 <내 고향>의 주연 배우이자 북한의 아버지 상으로 남아있는 배우 유원준, 어머니 역에 일제 강점기를 거쳐 북한 최고의 배우에게 수여되는 칭호인 인민 배우로 활발히 활동했던 문예봉, 아들 역으로 공훈 배우 조명선이 출연했다.

평양시네마

마이클 페일린, 북한에 가다

북한과 남한 사이의 외교 관계에 평화의 순풍이 불기 시작하면서, 코미디언이자 세계 여행자인 마이클 페일린은 북한을 방문한다.

 

POV: 지상의 난민

스틱스

라이크의 삶은 서양 세계에서 성공과 행복의 지표나 다름없다. 교육 수준이 높을 뿐만 아니라, 자신감과 결단력, 열정으로 똘똘 뭉쳐있는 사람이기 때문이다. 응급의학과 의사로서 평온한 일상을 보내던 라이크는 자신이 오랫동안 품어왔던 꿈을 이루기 위해 보트를 타고 대서양 한가운데에 위치한 어센션셤으로 향한다. 하지만 꿀 같은 휴가도 잠시, 폭풍이 몰아치자 성난 파도 속에서 위태롭게 항해하는 고기잡이배와 마주치고 만다. 그 배에 오른 약 백 명의 사람들이 모두 물에 빠져 죽기 직전이다. 해상법에 따라 무전으로 도움을 요청하지만 돌아오는 것은 묵묵부답뿐이다. 한시가 급한 상황에서 그녀는 중대한 결정을 내리기로 한다.

 

기획전 : 분단 장르 영화에 대한 성찰

공동경비구역 J.S.A

판문점 공동경비구역 내 돌아오지 않는 다리 북측 초소에서 북한 초소병이 총상을 입고 살해되는 사건이 발생한다. 사건 이후 북한은 남한의 기습테러 공격으로, 남한은 북한의 납치설로 각각 엇갈린 주장을 한다. 양국은 중립국 감독위원회 책임수사관 소피를 기용해  수사에 착수하지만, 이들은 상반된 진술을 반복하며 점차 미궁으로 빠져든다.

 

POV: 지상의 난민

희망의 끝

젊은 쿠르드족 난민 커플인 헤비와 왈랏은 국경 너머에 막연히 존재하는 자유의 땅에 도달하기 위해 밀입국 브로커와 만나려 한다.

 

개막작

북한의 원로 조류학자인 윤 박사는 전쟁에서 큰아들을 잃고 손자들과 함께 살고 있다. 윤 박사의 둘째 아들 명오는 어려서부터 새에 대한 남다른 관심을 보였는데, 어느 날 쇠찌르레기를 관찰하러 남한으로 갔다가 돌아오지 못해 이산가족이 되었다. 남한에서 유명한 조류학자가 된 윤명오는 연구 도중에 남한에서 사라진 따오기가 북한에는 있으리라 생각하며 새의 발목에 표식해 북한으로 날려 보내고, 일본학자에게 도움을 청한다. 어느 날 아버지 윤 박사는 쇠찌르레기를 관찰하던 도중 새의 발목에 달린 인식표를 보고 그것이 남한에 있는 자신의 아들이 달아 준 것임을 알게 된다.

 

한국경쟁

젖꼭지

유선은 남편의 쓸모없는 젖꼭지에 꼭지가 돈다.

 

한국경쟁

앵커

시골 마을 고등학생 한주는 육상 선수다. 약초꾼 할아버지와 하반신 장애를 가진 남동생 영준이와 작은 집에서 가난하지만, 행복하게 살고 있다. 어느 날, 할아버지가 사고로 응급실로 실려 가게 되고 급하게 수술비가 필요한 상황에서 한주는 평소에 가족들을 돌봐준 목사 윤재근을 찾아간다.

Beyond Line,
Become One
Toward Peace

선을 넘어 하나로
힘을 모아 평화로

평창동계올림픽으로 평화의 역사를 쓴 강원도 평창에서
2019년, 또다른 감동이 시작됩니다.

What's New

평창남북평화영화제의 새로운 소식을 전해드립니다.

Notice

[취소공지] 8/18 20:00 <포화 속의 텔아비브> 상영취소 (Tel Aviv on Fire)

[상영취소] 강릉 CGV3관에서 금일 20:00 상영 예정되어있던 영화 < 포화 속의 텔아비브 > 상영이 취소되었습니다.<Tel Aviv on Fire> is cancelled. *내일 상영은 정상적으로 진행됩니다.​

Notice

[변경공지] 씨네라이브:<손에 손잡고> / 야외상영 <라나와 보낸여름> 시간변경 (우천)

안녕하세요. 평창남북평화영화제입니다. 우천으로 인해 평창올림픽스타디움 야외마당에서 하는 행사의 시간이 변경되었습니다. 변경내용 - 행사명: 씨네라이브:<손에 손잡고> (상영&공연)- 일시: 8월 1..

Notice

[안내] GV 추가 / 게스트 안내 (8/15 ver.)

제 1 회 평창남북평화영화제 티켓 카탈로그 발간 후 GV 관련 변동사항 안내 및 게스트 리스트 안내입니다.게스트 리스트는 첨부파일 확인바랍니다. GV 추가<쉬리> 8. 18 (일) 16:00 CGV 강릉 2관 무대인사..